전체메뉴
프로농구 올스타전 주요 행사 확정…18일 전야제·19일 올스타전
더보기

프로농구 올스타전 주요 행사 확정…18일 전야제·19일 올스타전

뉴시스입력 2020-01-15 18:57수정 2020-01-15 18:5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남자 프로농구를 주관하는 KBL은 18~19일 열리는 2019~2020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올스타전 주요 행사 일정을 확정해 발표했다.

18일에는 올스타전 전야제 행사로 베스트5 선수들이 직접 팬들에게 찾아가는 ‘무빙 올스타’가 진행된다.

올스타 베스트5 선수들은 오후 3시부터 인천시 부평구 문화의 거리에 위치한 카페에서 직접 주문을 받고, 서빙을 하며 팬들과 만난다. 팬 사인회도 함께 실시한다.


또 인천소방본부에서 제작해 판매하는 몸짱 소방관 달력을 함께 판매하며 커피와 달력 수익금 전액을 인천소방본부에 기부한다.

주요기사

18일 오후 6시부터 인천시 구월동 로데오거리 버스킹 무대에서 팬미팅 행사를 연다.

19일 오후 1시45분부터는 인천 삼산실내체육관에서 올스타전 본행사가 진행된다.

3점슛과 덩크 콘테스트 예선전이 펼쳐지고, 10개 구단 선수들이 각 섹션에 배치돼 팬들을 맞이한다. 경기 전 애국가도 모든 선수가 함께 부른다.

‘팀 허훈’과 ‘팀 김시래’가 맞붙는 올스타전 본 경기는 오후 3시10분에 시작된다.

올스타 선수들은 팬들이 원하는 특별한 퍼포먼스로 입장한다.

1쿼터 타임아웃에는 3점슛 콘테스트 결선이 진행되며 하프타임에는 올스타전 최고 볼거리로 꼽히는 덩크 콘테스트 결선이 개최된다. 특히 이번 덩크 콘테스트에는 2011~2012시즌, 2016~2017시즌 덩크왕 김현민(부산 KT)도 참가한다.

KBL은 이번 올스타전에서 재미있는 세리머니를 선보인 선수에게 팬들의 현장 문자투표를 통해 ‘베스트 세리머니’를 선정한다.

하프타임에는 걸그룹 오마이걸이 공연을 펼치며 10개 구단 신인선수 합동공연과 김선형(서울 SK), 김낙현(인천 전자랜드)의 합동공연도 마련됐다.

3쿼터 타임아웃 때에는 10개 구단 감독들의 자유투 대결도 펼쳐진다.

프로농구 올스타전은 19일 오후 2시 30분부터 스포티비2를 통해 생중계된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