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한 번 차볼게요’ 금팔찌 차고 잇따라 도주 10대 영장
더보기

‘한 번 차볼게요’ 금팔찌 차고 잇따라 도주 10대 영장

뉴시스입력 2020-01-15 10:38수정 2020-01-15 10:3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광주 북부경찰서는 15일 금은방에서 귀금속을 훔친 혐의(절도)로 중학교 3학년 A(15)군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A군은 지난 14일 오후 3시20분께 광주 북구 모 금은방에서 360만 원 상당의 15돈 순금 팔찌 1점을 훔쳐 달아난 혐의다.

경찰 조사 결과 손님 행세를 한 A군은 팔찌를 구입할 것처럼 속여 착용한 채 달아난 것으로 드러났다.


A군은 ‘다른 팔찌도 보여달라’며 업주가 진열대 쪽으로 시선을 돌리게 한 것으로 조사됐다.

주요기사

A군은 이달 5일 광주 동구 한 금은방에서도 20돈짜리 순금 팔찌 1점(530만 원 상당)을 같은 수법으로 훔쳐 입건됐다.

가출한 A군은 경찰에 “훔친 팔찌를 되팔아 생활비로 썼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A군이 주거가 일정하지 않고 재범 우려가 크다고 판단,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광주=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