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국가핵융합연구소, 초·중학생 대상 ‘2020 퓨전스쿨 과학캠프’ 개최
더보기

국가핵융합연구소, 초·중학생 대상 ‘2020 퓨전스쿨 과학캠프’ 개최

대전=지명훈기자 입력 2020-01-14 14:06수정 2020-01-14 14:0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국가핵융합연구소가 방학을 맞아 14일 대전 본원과 군산 플라즈마기술연구센터에서 초·중학생들을 대상으로 체험형 과학 교육 프로그램 ‘2020 퓨전스쿨 과학캠프’를 열었다. STEAM 기반의 융합형 과학 활동을 통해 핵융합과 플라즈마 연구 분야에 대한 지식과 및 창의적 사고력을 길러주는 이 캠프는 17일까지 계속된다. STEAM은 과학(S), 기술(T), 공학(E), 예술(A), 수학(M) 등이 융합된 과학교육 프로그램을 의미한다.

온라인 선착순 접수를 통해 참여한 전국 초·중학생 160명은 이 기간 4개 프로그램으로 수행한다. 연구소 관계자는 “올해 캠프는 핵융합 및 플라즈마 분야의 과학적 원리를 배울 수 있는 다양한 실험과 보드게임으로 구성돼 있다”며 “미래 에너지원 개발의 필요성과 과학기술에 대한 이해와 흥미를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 한다”고 말했다.

서울, 부산, 광주 등 전국에서 찾은 캠프 참가자들은 한국의 인공태양이라 불리는 ‘초전도핵융합연구장치 KSTAR’의 플라즈마 실험 현장과 군산의 플라즈마기술연구센터를 방문해 연구자들과 직접 대화를 하면서 미래 과학자로서 꿈을 키울 기회를 얻는다.


이 연구소 유석재 소장은 “퓨전스쿨과 같은 흥미로운 과학 교육 프로그램을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운영해 학생들이 핵융합과 플라즈마 연구 분야를 이해하고 미래 과학기술인의 꿈을 키울 수 있도록 돕겠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대전=지명훈기자 mhjee@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