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현대백화점, 50만원 이상 ‘프리미엄 한우’ 대거 준비
더보기

현대백화점, 50만원 이상 ‘프리미엄 한우’ 대거 준비

박서연 기자 입력 2020-01-15 03:00수정 2020-01-15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현대백화점은 24일까지 압구정본점 등 전국 15개 전 점포에서 ‘2020년 설 선물세트 본판매’를 진행한다.

현대백화점은 프리미엄 한우를 대거 준비했다. 특히 50만 원대 이상 프리미엄 한우 세트는 지난 설보다 물량을 30% 늘려 총 5000세트를 준비했고, 냉장 한우를 선호하는 트렌드를 반영해 역대 최대 규모(4만6000세트)의 냉장 한우 선물세트를 마련할 계획이다.

전국의 한우 중 단 3% 내외의 엄선된 암소 1++ 등급만을 사용한 ‘현대명품한우 프리미엄(150만 원)’, 1++등급 암소 중 가장 높은 마블링 등급을 받은 한우로 구성한 ‘넘버 나인 세트(100만 원)’, 현대 서산 목장에서 전통 방식으로 키운 ‘현대화식 한우 명품(78만 원)’ 등이 대표적인 프리미엄 상품이다.


굴비 선물세트도 프리미엄으로 차별화한다. 지난해 추석 600세트 한정 물량으로 선보인 특화 소금 굴비(자염·죽염·해양심층수 등 전통소금 3종과 프랑스 게랑드 소금으로 밑간 한 굴비)를 올해 1200세트를 선보인다. 신안·천일염을 대나무통에 넣고 황토가마에서 구워낸 ‘죽염’으로 밑간한 ‘영광 참굴비(25만 원·20cm 이상 10미)’ 등 4종을 선보이며 추석 대비 판매 가격을 1만 원 낮췄다.

주요기사

길이 28cm 이상의 굴비로만 구성된 ‘현대 명품 참굴비 세트’도 총 150세트 한정으로 선보인다. 35cm 참굴비 10마리로 구성된 ‘현대 명품 참굴비 수(秀) 세트(350만 원)’, 29cm 이상 참굴비 2마리로 구성된 ‘현대 명품 참굴비 난(蘭) 세트(20만 원)’ 등이 있다.

청과 상품은 샤인머스캣 세트 5개 품목을 선보인다. 샤인머스캣은 쉽게 물러 설 선물세트 물량을 확보하기 어렵지만, 현대백화점은 총 3000세트 물량을 마련해 올 설에 처음으로 판매한다. 사과·배·샤인머스캣 세트(11만5000원), 샤인머스캣 세트(13만 원) 등이다.


박서연 기자 sy0091@donga.com
#설선물#현대백화점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