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文대통령, 정세균 국무총리 임명 재가…오후 임명장 수여
더보기

文대통령, 정세균 국무총리 임명 재가…오후 임명장 수여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01-14 12:48수정 2020-01-14 12:5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동아일보DB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정세균 신임 국무총리에 대한 임명동의안을 재가했다.

청와대 고민정 대변인은 이날 문 대통령이 정 총리의 임명을 재가했다고 설명했다.

정 총리의 임기는 공무원 임용령에 따라 이날 0시부터 시작됐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2시 30분 청와대에서 정 총리에게 임명장을 전달할 예정이다.

주요기사

정 총리는 오후 4시 30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별관에서 취임식을 갖고 공식 업무를 시작한다.

국회는 전날 본회의를 열고 찬성 164명, 반대 109명, 기권 1명, 무효 4명으로 정 총리에 대한 임명동의안을 가결했다.

고 대변인은 서면 브리핑을 통해 “정세균 국무총리 후보자에 대한 국회 인준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이어 “확실한 변화를 책임있게 이끌 경제유능 총리, 국민과의 소통과 야당과의 협치를 강화하는 소통·협치 총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bong087@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