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정성 담은 설 선물… 모두가 설레쥐∼
더보기

정성 담은 설 선물… 모두가 설레쥐∼

동아일보입력 2020-01-15 03:00수정 2020-01-15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인사 나눌 일이 많은 명절, 설이 다가옵니다.

고마운 분에게 마음을 전하려면 어떤 선물이 좋을까요?
마음과 정성을 가득 담았다면 그걸로 충분합니다.
언제나 선물은 주는 사람도 받는 사람도 설레는 법이니까요.

2020년 경자년(庚子年)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