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필리핀 마닐라 인근 화산서 용암 500m 치솟아…대폭발 할 수도
더보기

필리핀 마닐라 인근 화산서 용암 500m 치솟아…대폭발 할 수도

뉴스1입력 2020-01-14 07:32수정 2020-01-14 07:3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13일 오전 탈 화산에서 용암이 치솟는 모습. <출처=필리핀 지진화산연구소>

필리핀 수도 마닐라 인근의 탈(Taal) 화산에서 13일(현지시간) 용암이 500m 높이까지 치솟았다.

필리핀 지진화산연구소는 이날 오후 성명에서 탈 화산의 활동이 계속되고 있다며 화산 북쪽 측면에 생긴 새로운 균열로부터 용암이 500m 높이까지 분출됐다고 밝혔다.

연구소 측은 화산이 폭발하기 시작한 12일 오후 1시부터 이날 오후 4시까지 총 144회의 지진이 감지됐다면서 “이는 더 많은 분화 활동으로 이어질 수 있다”고 분석했다.


당국은 ‘폭발성 분화’ 가능성을 경고하며 인근 지역에 대피령을 내렸다. AFP통신은 지역 관리 발언을 인용, 대피한 이들의 숫자가 2만명에 이른다고 보도했다.

주요기사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