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캐딜락, 경기 동남권 접점 확대…분당·판교전시장 신규 오픈
더보기

캐딜락, 경기 동남권 접점 확대…분당·판교전시장 신규 오픈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20-01-13 16:31수정 2020-01-14 15:5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캐딜락은 13일 분당·판교전시장을 신규 오픈하고 경기 동남권 지역 소비자 접점 확대에 나선다고 밝혔다. 전시장 운영은 공식 딜러 동행모터스가 담당한다.

분당·판교전시장은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대왕판교로 196에 위치했다. 경부고속도로와 분상~수서간고속화도로, 서울외곽순환도로 등 수도권 주요 도로와 인접해 접근성을 극대화했다. 특히 분당과 판교 지역은 수도권 지역에서 수입차 선호도가 높은 곳으로 알려졌다. 수입차 경쟁이 치열한 분당과 판교는 물론 수지와 죽전 등 인근 지역 소비자 접점을 강화해 브랜드 특유의 ‘아메리칸 럭셔리’에 대한 경험을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총 480㎡ 면적에 3층 규모로 조성된 이 전시장에는 국내 판매 실적을 주도한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XT5를 비롯해 브랜드의 우수한 기술력을 온전히 경험할 수 있는 플래그십 세단 CT6, 압도적인 존재감을 발휘하는 초대형 SUV 에스컬레이드 등 주요 차종이 전시된다. 방문객은 상담 공간 5곳에서 신차 구매상담을 받을 수 있고 휴게 공간에서 휴식을 취할 수도 있다.


캐딜락 관계자는 “수입차 격전지로 불리는 분당과 판교 지역 소비자들에게 아메리칸 럭셔리의 정수를 알릴 것”이라며 “죽전과 수지 등 인근 지역까지 브랜드 접점을 넓힐 수 있도록 최고 수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