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추미애 檢 인사…‘잘못했다’ 47% vs ‘잘했다’ 43.5% [리얼미터]
더보기

추미애 檢 인사…‘잘못했다’ 47% vs ‘잘했다’ 43.5% [리얼미터]

서한길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01-13 11:02수정 2020-01-13 11:2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13일 오전 경기도 과천 법무부청사로 출근하고 있다. 사진=뉴스1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검찰 고위직 인사에 대해 시민들의 부정평가와 긍정평가가 팽팽하게 엇갈렸다.

리얼미터는 법무부가 지난 8일 단행한 검찰 고위직 인사에 대한 국민여론을 조사한 결과, ‘잘못했다’는 부정평가는 47.0%, ‘잘했다’는 긍정평가는 43.5%로 나타났다고 13일 밝혔다. 긍·부정 평가 차이는 3.5%p로 집계됐다. ‘모름/무응답’은 9.5%다.

세부적으로 부정평가는 충청권과 대구·경북(TK), 부산·울산·경남(PK), 60대 이상과 50대, 20대, 남성, 보수층과 중도층, 한국당 지지층과 무당층에서 대다수이거나 다수였다. 긍정평가는 호남, 40대와 30대, 진보층, 민주당 지지층에서 대다수이거나 절반 이상이었다. 경기·인천과 서울, 여성에서는 긍·부정 평가가 팽팽하게 엇갈렸다.

이번 조사는 10일 전국 19세 이상 성인 1만1329명에게 접촉해 최종 502명이 응답을 완료, 4.4%의 응답률을 나타냈고, 무선 전화면접(10%) 및 무선(70%)·유선(20%) 자동응답 혼용, 무선전화(80%)와 유선전화(20%) 병행 무작위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 방법으로 실시했다.


통계보정은 지난해 7월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통계 기준 성·연령·권역별 가중치 부여 방식으로 이루어졌고,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p다.

주요기사

서한길 동아닷컴 기자 street@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