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부다비 왕세자, 중동 안보관련 마크롱과 전화통화
더보기

아부다비 왕세자, 중동 안보관련 마크롱과 전화통화

뉴시스입력 2020-01-13 06:44수정 2020-01-13 06:4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아부 다비의 셰이크 모하메드 빈 자예드 알 나히안 왕세자가 12일(현지시간)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의 전화를 받고 통화를 했다고 밝혔다.

왕세자는 “ 이 날 마크롱 프랑스대통령의 전화를 받고 함께 중동 지역의 중요한 국제문제에 관해 협력을 증진하는 방안을 논의했다”고 자신의 공식 트위터 계정을 통해 말했다.

아랍 에미리트 군 최고 부사령관이기도 한 셰이크 모하메드는 “우리는 특히 폐르샤만 일대의 안보와 안정을 강화하는 문제에 관해 공통의 견해를 함께 했다”고 덧붙였다.


왕세자는 전날인 11일에는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도 전화통화를 했다. 두 지도자는 최근 중동사태에 관해 논의하면서 이 지역의 안보를 유지하고 모든 문제들을 대화를 통해 해결하는 데 의견을 같이 했다고 그는 말했다.

주요기사

[두바이 (아랍에미리트)= 신화/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