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해군, 새해 첫 해상기동훈련 실시…“영해수호의지 다져”
더보기

해군, 새해 첫 해상기동훈련 실시…“영해수호의지 다져”

뉴시스입력 2020-01-10 17:11수정 2020-01-10 17:1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함정 10여척, 해상초계기, 해상작전헬기 등 참가

해군이 경자년(庚子年) 새해를 맞아 첫 해상기동훈련을 하며 영해수호 의지를 다졌다.

10일 해군 관계자에 따르면 해군 1함대사령부가 주관하는 해상기동훈련이 지난 9일부터 동해상에서 진행되고 있다. 이번 훈련은 수일간 진행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새해 첫 해상기동훈련에는 함정 10여 척을 비롯해 P-3 해상초계기, 링스 해상작전헬기 등이 참가한 가운데 해상사격, 전술기동, 대잠훈련 등이 실시됐다.


특히 이날 호위함 강원함(FFG-815, 2500t급)을 비롯한 함정들은 5인치 함포 등을 발사하며 해상사격훈련을 실시했다.

주요기사

해군 관계자는 “이번 훈련은 군사대비태세 확립과 장병들의 영해수호의지를 다지기 위해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박한기 합참의장은 지난 9일 새해 첫 현장지도로 해병대 2사단 예하 서부 최전방 부대를 방문해 군사대비태세를 점검하고 장병들을 격려했다.

박 의장은 부대 작전현황을 보고 받고 “어떤 상황에도 즉각적으로 대응이 가능한 위기조치와 상황관리 시스템을 완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