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천안 다세대주택 3층서 불…아버지와 5살 아들 숨져
더보기

천안 다세대주택 3층서 불…아버지와 5살 아들 숨져

장연제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01-10 10:42수정 2020-01-10 11: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9일 오후 11시 27분경 천안시 동남구의 한 다세대주택에서 불이 나 아버지와 아들이 숨졌다.뉴스1(천안동남소방서 제공)

충남 천안시의 한 다세대주택 3층에서 불이 나 아버지와 아들이 숨졌다.

천안동남소방서는 9일 오후 11시 27분경 천안시 동남구 원성동에 있는 한 다세대주택 3층에서 화재가 발생해 거주자인 40대 A 씨(45)와 그의 아들 B 군(5)이 숨졌다고 10일 밝혔다.

소방당국은 “타는 냄새가 나 베란다 창문을 열고 확인해보니 위층에서 연기와 불꽃이 나고 있었다”는 이웃 주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해 20분 만에 불을 껐다.


A 씨와 B 군은 주택 화장실에서 심정지 상태로 발견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끝내 사망했다.

주요기사

이 불은 주택 내부 35㎡와 집기류 등을 태워 2100만 원 상당의 재산 피해(소방서 추산)를 냈다.

경찰과 소방은 불이 거실에서 시작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당시 외출해 있던 A 씨 아내 등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 경위를 조사 중이다.

장연제 동아닷컴 기자 jeje@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