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삼성엔지니어링, 알제리서 4조 정유플랜트 공동수주
더보기

삼성엔지니어링, 알제리서 4조 정유플랜트 공동수주

이새샘 기자 입력 2020-01-10 03:00수정 2020-01-10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스페인 업체와… 삼성몫 1조9000억 삼성엔지니어링이 알제리에서 1조9000억 원 규모의 대형 정유 플랜트 수주 계약을 체결했다.

삼성엔지니어링은 8일 오후(현지 시간) 알제리 최대 국영석유회사 소나트랙과 약 4조3000억 원 규모의 하시메사우드 정유 프로젝트에 대한 계약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이번 프로젝트를 스페인 테크니카스 레우니다스(TR)와 공동으로 수주했다. 삼성엔지니어링의 계약분은 약 1조9000억 원이다.

하시메사우드 지역은 알제리 수도 알제에서 남동쪽으로 600km가량 떨어진 곳으로 하루 원유 약 11만 배럴을 정제 처리하는 설비가 지어질 계획이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설계, 구매, 시공 등 전 과정을 52개월간 수행할 예정이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소나트랙은 정유, 가스 등 에너지뿐만 아니라 석유화학 분야에도 대규모 투자를 계획 중으로 향후 연계 수주도 기대된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새샘 기자 iamsam@donga.com
#삼성엔지니어링#대형 정유 플랜트#수주 계약#소나트랙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