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北날두’ 한광성, 유벤투스 떠나 카타르行 확정
더보기

‘北날두’ 한광성, 유벤투스 떠나 카타르行 확정

뉴시스입력 2020-01-09 09:32수정 2020-01-09 09:3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카타르리그 뛰는 남태희·정우영과 남북대결 현실화

북한 국가대표팀 소속으로는 이례적으로 이탈리아 무대에 진출했던 한광성이 차기 행선지로 카타르를 택했다.

카타르 알두하일은 9일(한국시간) 소셜 미디어를 통해 한광성의 영입을 발표했다.

한광성은 지난해 8월 원소속팀인 이탈리아 칼리아리에서 세계적인 명문 클럽인 유벤투스에 깜짝 입단해 화제를 모았다.


하지만 유벤투스 U-23팀에서 뛴 한광성은 기량 발휘에 어려움을 겪었고, 결국 반년 만에 팀을 떠나게 됐다.

주요기사

1998년생인 한광성은 180㎝의 신장에 돌파를 즐기는 공격수다. 2015년 17세 이하(U-17) 월드컵에서 주목을 끈 뒤 2017년 칼리아리를 통해 북한 선수 최초로 이탈리아 세리에A에 뛰어들었다.
한광성이 카타르행을 택하면서 자연스레 남북대결도 성사될 것으로 보인다.

현재 카타르리그에는 남태희와 정우영(이상 알사드) 등이 뛰고 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