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민노총, 사회적 대화 응답해야” 문성현, 노사정 신년회서 촉구
더보기

“민노총, 사회적 대화 응답해야” 문성현, 노사정 신년회서 촉구

송혜미 기자 입력 2020-01-09 03:00수정 2020-01-09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문성현 경제사회노동위원회(경사노위) 위원장이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노총)을 향해 “사회적 대화를 할 것인지 응답해야 한다”며 경사노위 참여를 촉구했다.

8일 고용노동부가 주최한 노사정 신년 인사회에 참석한 문 위원장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노동계의 한 축인 민노총이 이 자리에 없는 게 안타깝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올해는 사회적 대화가 가능한지 판가름해야 할 때”라며 “투쟁을 중요시해 사회적 대화를 안 하겠다는 조직이 있더라도 금년에는 사회적 대화의 성과를 내겠다”고 강조했다. 사실상 민노총을 겨냥한 ‘작심 발언’을 쏟아낸 것이다.

송혜미 기자 1am@donga.com
주요기사
#경사노위#문성현#민노총#사회적 대화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