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중생대의 꿈[고양이 눈]
더보기

중생대의 꿈[고양이 눈]

홍진환 기자 입력 2020-01-09 03:00수정 2020-01-09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실금이 간 어느 골목길 벽. 마치 공룡화석 같은 물고기 뼈가 그려져 있습니다. 언제 누가 그려 놓았을까요. 곤히 잠든 물고기는 아주 오래된, 100만 년 전의 꿈을 꾸고 있을 것만 같습니다.

―서울 삼청동 골목길에서 홍진환 기자 jean@donga.com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