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日맥주 빠진 자리, 국산 수제맥주가 채운다
더보기

日맥주 빠진 자리, 국산 수제맥주가 채운다

뉴시스입력 2020-01-08 10:45수정 2020-01-08 10:4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日맥주 매출, 7월 이후 90% 이상 감소
국산 수제맥주는 200% 이상 급증
주세 개편으로 국산맥주 기지개

불매운동의 영향으로 편의점에서 일본 맥주의 점유율이 크게 떨어진 가운데 국산 수제맥주가 본격 시장 확대를 꾀하고 있다.

8일 편의점 CU에 따르면 한일관계 악화로 인해 지난해 7월부터 일본 맥주는 전년 대비 매출이 90% 이상 급락했다 하반기 월별 전년 대비 매출 신장률을 보면 7월 -52.2%로 절반 이상 떨어진 이후 8월 -88.5%, 9월 -92.2%, 10월 -91.7%, 11월 -93.1%, 12월 -93.8%로 최근 6개월 동안 큰 폭으로 매출이 감소했다.

대신 국산맥주가 그 자리를 메우기 시작했다. 국산맥주는 지난해 상반기 1~5% 한 자릿수 매출신장률을 보인 후 하반기 들어 30% 이상 증가했다. 특히 기존 맥주들과의 차별화를 앞세운 수제맥주의 성장세가 눈에 띄었다.


수제맥주는 상반기까지는 40%대의 신장률을 보였지만 일본 맥주 매출이 하락세를 보이기 시작한 하반기부터 7월 159.6%, 8월 200.4%, 9월 207.1%, 10월 284.9%, 11월 290.1%, 12월 306.8%로 전년 대비 매출이 껑충 뛰었다. 이에 따라 국산맥주에서 차지하는 수제맥주의 매출 비중도 2018년 1.9%에서 2019년 5.6%로 올랐다.

주요기사

수제맥주의 이러한 인기는 올해 더욱 가속화될 것으로 보인다. 종량세 전환으로 인해 그동안 대량 생산이 힘들어 생산 단가가 높았던 수제맥주도 차츰 가격경쟁력을 갖춤으로써 더욱 공격적인 마케팅이 가능해졌기 때문이다.

CU에서는 수제맥주 1캔 2500원 균일가, 3캔 9900원 행사를 하고 있다. 퇴근길 필스너, 강한 IPA, 맥아더 엠버에일, 흥청망청 비엔나라거, 흑당 밀키스타우트, 인생에일 등 12종이 행사 상품이다. 수제맥주의 가격은 보통 3900~5200원선이지만 할인 행사를 적용받으면 15~30%의 저렴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다. 향수 수입맥주와 국산 수제맥주의 경쟁이 더욱 치열해질 전망이다.

이승택 BGF리테일 음용식품팀 상품기획자(MD)는 “주류 과세체계의 개편으로 그 동안 수입맥주의 그늘에 가려져 있던 국산 수제맥주가 다양한 맛과 종류의 신제품들을 잇따라 출시하고 있다”며 “편의점에서 맛볼 수 있는 수제맥주의 라인업이 더욱 늘어가고 가격도 낮아지는 만큼 관련 시장도 더욱 커질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