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호날두의 새해, 해트트릭으로 날다
더보기

호날두의 새해, 해트트릭으로 날다

이원홍 전문기자 입력 2020-01-08 03:00수정 2020-01-08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2020년을 해트트릭으로 시작했다. 끝내주는 기분이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5·유벤투스·사진)가 7일 이탈리아 토리노에서 열린 칼리아리와의 2019∼2020 이탈리아 세리에A 18라운드 경기에서 3골 1도움으로 팀의 4-0 대승을 이끌었다. 후반 5분 선제골을 넣은 호날두는 후반 22분 파울로 디발라(27)가 얻어낸 페널티킥을 성공시켜 두 번째 골을 넣었고 후반 37분 세 번째 골을 추가했다. 호날두는 후반 36분 곤살로 이과인(33)의 골을 돕기도 했다.

2018년 유벤투스 입단 뒤 이탈리아에서의 첫 해트트릭을 달성한 호날두는 자신의 트위터에 승리를 자축하는 소감을 올렸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레알 마드리드에서 해트트릭에 성공했던 호날두는 유럽 3대 리그(잉글랜드, 스페인, 이탈리아)에서 모두 해트트릭을 기록한 두 번째 선수가 됐다.

주요기사

호날두에 앞서 알렉시스 산체스(32·인터밀란)가 우디네세(이탈리아), 바르셀로나(스페인), 아스널(잉글랜드) 등 유럽 3대 리그에서 해트트릭을 기록했다. 호날두는 유럽 무대 통산 36번째 해트트릭에 성공해 리오넬 메시(34회)와 격차를 벌렸다. 축구 매체 후스코어드닷컴은 호날두에게 이날 최고 평점인 10점 만점을 줬다.

이원홍 전문기자 bluesky@donga.com
#호날두#해트트릭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