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디아지오코리아, ‘조니워커 블루레이블 고스트 앤 레어’ 한정 판매
더보기

디아지오코리아, ‘조니워커 블루레이블 고스트 앤 레어’ 한정 판매

동아닷컴 박상재 기자 입력 2020-01-07 15:02수정 2020-01-07 15:0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종합주류 업체인 디아지오코리아는 7일 ‘조니워커 블루레이블 고스트 앤 레어’를 출시했다.

조니워커 블루레이블 고스트 앤 레어는 운영을 그만둔 증류소 3곳에서 만든 위스키 원액을 담았다. 이와 함께 소량 생산해 희귀성 있는 원액을 추가한 것이 특징이다.

회사 측은 “부드럽고 향긋한 바닐라향과 초콜릿향 등이 균형을 이루고 있다”며 “진귀한 위스키 원액을 사용했다”고 강조했다.


알코올 도수는 43.8도다. 전국 대형마트와 바 등에서 한정 판매한다. 판매 가격은 30만 원대다.

디아지오코리아 관계자는 “조니워커 블루레이블 고스트 앤 레어 출시를 통해 소비자가 여러 위스키를 맛보는 색다른 경험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주요기사

동아닷컴 박상재 기자 sangjae@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