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전북 남원에 ‘안숙선 명창’ 전시관 조성
더보기

전북 남원에 ‘안숙선 명창’ 전시관 조성

박영민 기자 입력 2020-01-07 03:00수정 2020-01-07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3월 개관, 무료로 운영… 판소리 등 국악체험교실 마련 전북 남원시는 ‘안숙선 명창의 여정’ 전시관을 조성 중이라고 6일 밝혔다. 남원이 고향인 안숙선 명창은 중요 무형문화재 23호로 가야금산조와 병창 예능보유자다.

전시관은 남원시 쌍교동 예촌2지구 내 5832m² 부지에 전시관과 전수체험관 2개 건물로 구성됐다. 45억 원의 예산을 들인 전시관과 체험관은 한옥으로 지어졌다. 전시관은 3가지 테마로 구성되는데 도입부에서는 안숙선 명창이 판소리를 하게 된 계기와 판소리의 역사를 소개한다. 중반부에서는 안숙선 명창의 현재를, 후반부에서는 그동안의 공연 영상을 볼 수 있다. 중반부는 기획전시 형태로 운영돼 6개월마다 콘텐츠가 바뀐다.

체험관에서는 홀로그램 콘텐츠로 제작된 춘향가 중 사랑가의 ‘쑥대머리’를 관람할 수 있다. 안숙선 명창이 매월 1차례씩 시민과 판소리를 공부하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하는 강좌도 운영한다. 상설 국악체험교실도 마련된다.


남원시 관계자는 “3월 중 문을 열 전시관은 무료로 운영된다”며 “전시관이 운영되면 예능과 판소리를 전승·보존하는 역할은 물론이고 시민과 관광객에게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제공하게 돼 국악의 고장 남원을 널리 알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박영민 기자 minpress@donga.com
#남원#안숙선 명창#안숙선 명창의 여정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