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유, 신생 이담엔터와 전속계약…12년지기 매니저와 의리
더보기

아이유, 신생 이담엔터와 전속계약…12년지기 매니저와 의리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입력 2020-01-06 15:57수정 2020-01-06 16:0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가수 아이유. 사진=스포츠동아DB

가수 아이유(본명 이지은·26)가 동고동락한 식구와의 의리를 지켰다.

아이유는 2008년 데뷔 때부터 함께해 온 배종한 대표가 새로 설립한 이담 엔터테인먼트(EDAM ENTERTAINMENT)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이담 엔터테인먼트는 아티스트의 매니지먼트를 비롯해 음반과 공연 기획/제작 등 다양한 엔터테인먼트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사명인 ‘이담(EDAM)’은 ‘메이드(MADE)’를 거꾸로 나열한 것으로, 뻔한 생각을 뒤집어 시대를 뛰어넘는 ‘다음(이담)’을 ‘만들자(MADE)’는 의미를 담았다.

특히 아이유의 전 소속사인 카카오M은 배 대표의 사업 비전에 뜻을 같이하며 지분 투자에 참여했다. 이담 엔터테인먼트가 카카오M 산하 계열회사로서 안정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이어갈 예정이다.

주요기사

카카오M에서 아이유와 함께 해온 다른 스태프들 역시 이담 엔터테인먼트에 둥지를 튼다.

한편, 지난해 드라마 ‘호텔 델루나’에 이어 새 앨범을 발표한 아이유는 올해 이병헌 영화감독의 새 작품 ‘드림’에 합류해 배우 박서준과 호흡을 맞춘다.

사진=스포츠동아DB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