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김포 일가족 3명 숨진 채 발견…유서엔 “생활 힘들다”
더보기

김포 일가족 3명 숨진 채 발견…유서엔 “생활 힘들다”

장연제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01-06 10:39수정 2020-01-06 10:4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경찰CI

경기도 김포의 한 아파트에서 일가족 3명이 숨진 채 발견됐다.

6일 김포경찰서는 전날 오전 3시 40분경 김포시 장기동 한 아파트에서 A 씨(37·여)와 그의 어머니 B 씨(62), 아들 C 군(8) 등 일가족 3명이 숨졌다고 밝혔다.

소방당국은 “아내가 연락을 받지 않는다”는 A 씨 남편의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해 집 안방에서 숨져 있는 이들을 발견했다.


A 씨 남편은 경찰에 “이틀 전부터 연락이 닿지 않아 집에 갔는데, 인기척이 없어 119에 신고했다”고 진술했다. A 씨와 그의 남편은 별거 중인 상태였다.

집에서는 “생활이 힘들다”는 등 신병을 비관하는 취지의 내용이 담긴 유서도 나왔다. A 씨는 지인들에게 “경제적으로 힘들다”는 말을 종종 했던 것으로 파악됐다.

주요기사

경찰은 사건 현장에서 범죄로 의심할 만한 단서가 발견되지 않은 점을 미뤄 A 씨 등 3명이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추가 수사를 거쳐 경위 등을 확인할 예정이다.

또한 이날 중으로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시신 부검을 의뢰해 정확한 사망 원인을 규명할 방침이다.

장연제 동아닷컴 기자 jeje@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