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유영 뛰어넘은 유영, 종합선수권 3연패
더보기

유영 뛰어넘은 유영, 종합선수권 3연패

의정부=뉴시스입력 2020-01-06 03:00수정 2020-01-06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총점 220.20… 3월 세계선수권 티켓
유영(16)이 5일 경기 의정부빙상장에서 열린 전국남녀피겨스케이팅 종합선수권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점프 후 착지를 하고 있다. 총점 220.20점(1위)으로 자신의 최고점(217.49점)을 뛰어넘은 유영은 대회 3연패를 차지하며 세계선수권(3월·몬트리올) 티켓을 획득했다. 남자 싱글에서는 차준환(19)이 총점 278.54점으로 4연패에 성공하며 세계선수권에 출전하게 됐다. 2018 평창 겨울올림픽 아이스댄스에서 ‘홀로 아리랑’ 음악에 맞춰 연기를 펼쳐 화제가 됐던 민유라(25)는 새 파트너 대니얼 이턴(28·미국)과 함께 아이스댄스 부문에 단독 출전(169.46점)해 세계선수권 티켓을 얻었다.

의정부=뉴시스
주요기사
#유영#전국남녀피겨스케이팅 종합선수권#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