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춘천 산불 진화 다시 시작돼…헬기 5대 투입
더보기

춘천 산불 진화 다시 시작돼…헬기 5대 투입

서한길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01-05 11:55수정 2020-01-05 11:5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강원도 춘천시 신북읍 발산리 사유림에서 4일 오후 발생한 원인 모를 산불에 대한 진화 작업이 5일 오전 재개됐다. 사진=강원도 산불장비대책본부 제공

강원 춘천시 신북읍 발산리 사유림 산불 진화작업이 5일 오전 일출과 동시에 재개됐다.

산림당국과 소방당국은 이날 오전 7시 45분경 헬기 5대와 진화차 18대, 진화인력 140여명을 투입했다고 밝혔다. 소방 관계자는 “오전 중 진화작업이 완료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4일 야간 진화작업은 난항을 겪었다. 산림당국과 소방당국은 4일 오후 1시 56분경부터 헬기 4대, 진화차 12대, 진화인력 100여명 등을 투입시켜 산불 진화에 나섰지만 날이 어두워지자 헬기를 전부 철수시켰다. 골짜기에 가득한 연기로 인력 투입마저 어려워 진화에 어려움을 겪었다.


춘천시는 4일 오후 6시 30분 산림당국과 소방당국과 함께 야간 산불 진화방지대책을 세우고 주불 확산을 막기 위해 방화선을 그었다.

주요기사

소방당국은 진화 뒤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규모를 조사할 예정이다.

서한길 동아닷컴 기자 street@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