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서철모 화성시장 “초중고교생 버스 무상이용, 연말 시행”
더보기

서철모 화성시장 “초중고교생 버스 무상이용, 연말 시행”

뉴시스입력 2020-01-02 15:28수정 2020-01-02 15:2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경기 화성시가 초중고생들을 대상으로 한 무상교통 정책을 추진키로 했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2일 시청 대강당에서 열린 2020년 시무식에서 “시민들의 이동권을 확고히 보장하겠다” 며 “지난 2019년 추진한 대중교통정책 연구용역을 바탕으로 올해 초·중·고교생 무상교통 정책을 펼치겠다”고 강조했다.

‘초·중·고교생 무상교통 정책’은 화성지역 초중고생 14만여명에게 마을버스와 화성시 관내를 운행하는 모든 버스의 이용요금을 지원해주는 정책이다.


시는 올해 무상교통 정책 시행을 위한 조례개정 절차와 교육청 협의 등을 거친 뒤 빠르면 올해말부터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주요기사

시는 최종적으로 무상교통정책을 관내 모든 시민에게 적용한다는 계획으로 화성교통공사 설립, 버스공영제 도입, 수요응답형 버스예약시스템 등 법적, 제도적 장치를 마련키로 했다.

서 시장은 “무상교통정책은 대중교통 이용률을 높이면서, 상대적으로 버스 손실보전금이 줄어들기 때문에 재정 투입 대비 효과가 높다” 며 “또, 이용률이 획기적으로 높아지고 이동수단이 친환경으로 교체된다면 도시환경 문제 해결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시는 이와 함께 올해 핵심 목표로 ▲친환경 첨단기업도시 ▲업그레이드된 아동친화도시 ▲시민들의 생활공간에서 주민자치가 구현되는 도시 ▲더불어 함께 사는 도시를 만들기를 제시했다.

산·관·학 거버넌스 구축, 시스템반도체·바이오?미래차 미래 먹거리 산업 기반 조성, 봉담 농수산대학 재생사업 등의 추진 계획도 밝혔다.

화성창의교육정책 AKION, 청소년 지역회의, 화성형 주민자치회 출범, 지역사회 통합돌봄 강화, 도시가스 보급률 90% 달성, 정조대왕 능행차 유네스코문화유산 등재, 화성 습지 보존 등의 정책도 내놨다.

서 시장은 “2019년 시민들과 함께 쌓은 참여민주주의 기반을 토대로, 경자년 새해에는 도시의 미래가치를 높일 수 있는 혁신적인 정책을 펼쳐나가겠다” 고 밝혔다.

한편, 서 시장은 이날 시무식에 앞서 호국영령들의 숭고한 넋을 기리기 위해 실·국·소장 등과 함께 화성시 현충탑을 참배했다.

[화성=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