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여자농구 신생 BNK, 선두 우리은행 또 격파
더보기

여자농구 신생 BNK, 선두 우리은행 또 격파

동아일보입력 2020-01-02 03:00수정 2020-01-02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여자프로농구 신생팀 BNK가 새해 첫날 경기에서 우승 후보 우리은행을 제압했다. BNK는 1일 아산에서 열린 방문경기에서 56-55로 이겼다. 단타스가 14득점 13리바운드로 더블더블을 작성하며 승리를 이끌었다. 시즌 6승(10패) 중 2승을 우리은행을 상대로 챙긴 BNK는 5위를 유지했다. 이번 시즌 우리은행에 2승(2패)을 거둔 팀은 BNK가 유일하다. 2연패에 빠진 선두 우리은행(12승 4패)은 2위 KB스타즈(11승 5패)에 1경기 차로 쫓기게 됐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