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연구자가 주제 주도’ 기초연구에 1조 투입
더보기

‘연구자가 주제 주도’ 기초연구에 1조 투입

윤신영 동아사이언스 기자 입력 2020-01-02 03:00수정 2020-01-02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과기부, R&D 5조 사업계획 확정… 신진 기초연구 과제 765개로 확대 연구자가 자유롭게 주제를 제안하는 상향식 연구인 ‘기초연구’ 올해 예산이 지난해보다 약 26% 늘어나 1조5312억 원으로 확정됐다. 교수 등 젊은 전임 연구자를 위한 신진 기초연구 과제도 29% 늘어난 765개가 됐다. 기후 및 에너지, 나노, 바이오 분야에 1500억∼4400억 원을 투자해 미래 유망 원천기술 개발을 지원할 계획도 확정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이 같은 내용이 담긴 ‘2020년도 과학기술·정보통신기술(ICT) 분야 연구개발(R&D) 사업 종합시행계획’을 1일 발표했다.

이번에 확정된 종합시행계획은 과기정통부 전체 R&D 예산 8조5029억 원 가운데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직할 출연연구기관 등의 연구운영비를 제외한 5조1929억 원에 대한 운용 계획이다. 과기 분야에 4조1524억 원, ICT 분야에 1조405억 원이 배정됐다. 분야별로는 원천연구가 약 50%를 차지했고 기초연구가 28%로 뒤를 이었다. R&D 기반 조성이 14%, 사업화와 인력 양성이 각각 5%와 4%를 차지했다.


특히 미래 신산업의 핵심 원천기술 개발을 강화하기 위해 바이오신약과 감염병, 뇌과학 분야 투자를 크게 늘렸다. 2020∼2025년 1조2000억 원을 투자하는 ‘범부처 전주기 의료기기 사업’과 2020∼2028년 1987억 원을 투자하는 ‘치매극복 기술개발사업’ 등의 예비타당성조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나노 및 소재 분야에서는 2029년까지 2405억 원이 투자되는 차세대 지능형반도체 기술개발 사업과 382억 원이 신규 투자되는 나노 미래소재 원천기술 개발사업 등이 새로 시작된다.

주요기사

윤신영 동아사이언스 기자 ashilla@donga.com
#r&d#신산업#기초연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