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윈도7 종료 임박…과기부, 사이버 위협 대응 ‘종합상황실’ 설치
더보기

윈도7 종료 임박…과기부, 사이버 위협 대응 ‘종합상황실’ 설치

뉴시스입력 2020-01-01 12:25수정 2020-01-01 12:2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이버 위협 집중모니터링 및 백신 개발·보급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오는 14일 윈도우7 기술지원 종료에 따라 신규 악성코드 감염 및 해킹위험 노출 등 사이버 위협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윈도우7 기술지원 종료 종합상황실’을 한국인터넷진흥(KISA) 내 설치·운영한다고 2일 밝혔다.

종합상황실은 ▲종합대책반(유관기관 협력 및 대외홍보) ▲기술지원반(전용백신 개발 및 배포) ▲ 상황반(상황 모니터링, 사고대응, 유관기관 상황 전파 등) ▲민원반(윈도우7 종료관련 전문 상담 서비스 제공)으로 구성해 윈도우7 기술지원 종료에 따른 사이버위협에 신속히 대응할 수 있는 체계로 구성·운영될 예정이다.

특히 윈도우7 기술지원 종료 후 신규 취약점을 악용하여 발생하는 악성코드 등 사이버 위협에 대해 집중 모니터링하고, 악성코드 출현 시, 백신사와 협력을 통해 맞춤형 전용백신 개발·보급 등 피해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과기정통부는 윈도우7 기술지원 종료 관련 ▲SNS, 언론보도, 보안공지 등을 통한 대국민 홍보 ▲정부·산하기관·지자체 홈페이지 배너를 통한 홍보 ▲KISA 118 사이버민원센터 상담 서비스 강화 ▲보호나라 홈페이지를 통한 종료 안내 홍보 및 토종 운영체제(OS) 교체 관련 상세 안내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대국민 홍보도 강화할 계획이다.

주요기사

과기정통부 박윤규 정보보호네트워크정책관은 “윈도우7 기술지원 종료에 따른 보안위험성과 함께 OS 교체 또는 업그레이드 필요성에 대해 지속적으로 대국민 홍보를 강화하고, 기술지원 종료 후에도 종합상황실 운영 및 공공분야 행정안전부 등 관련 유관기관과도 긴밀한 공조체계를 유지하여 신속하고 체계적으로 사이버 위협에 대응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