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여자축구, 동아시안컵 첫판 중국과 0-0
더보기

여자축구, 동아시안컵 첫판 중국과 0-0

동아일보입력 2019-12-11 03:00수정 2019-12-11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국 여자축구 대표팀이 첫 외국인 사령탑 콜린 벨 감독(잉글랜드) 부임 후 첫 경기에서 무승부를 기록했다. 한국은 10일 부산구덕운동장에서 열린 중국과의 2019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 여자부 1차전에서 0-0으로 비겼다. 2017년 같은 대회에서 3전 전패로 최하위에 그친 한국은 이번 대회에서 아시아 강호 중국을 상대로 선전했다. 한편 남자부에서는 일본이 중국을 2-1로 눌렀다.

#여자 축구#콜린 벨#무승부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