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文대통령, 제56회 무역의날 기념식 참석…수출기업인 격려
더보기

文대통령, 제56회 무역의날 기념식 참석…수출기업인 격려

뉴스1입력 2019-12-05 10:24수정 2019-12-05 10:2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문재인 대통령(청와대 제공) 뉴스1

문재인 대통령은 5일 오전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제56회 무역의 날 기념식에 참석해 수출기업 임직원들을 격려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기념식에서 김기현 영호엔지니어링 대표 등 무역유공자 10명에게 산업 훈·포장과 대통령표창을, 수출 5억달러를 달성한 솔브레인을 포함한 10개 수출기업에 수출의 탑을 각각 직접 수여했다.

문 대통령은 20명의 수상자와 별도의 사전 간담회를 갖고 수상을 축하하고 노고를 격려하기도 했다.


김기현 영호엔지니어링 대표는 디스플레이·태양전지 분야 자동화장비를 제작하는 중소기업을 운영하며 해외에서 기술력을 인정받아 올해 수출 1억달러를 달성하고 지역인재 채용에 힘쓴 공로로 금탑산업훈장을 받았다.

주요기사

노미자 창락농산 대표는 단감, 딸기, 배 등 한국 농산물을 아세안을 비롯한 신남방국가로 수출하고 농가 소득 창출에 기여한 공로로 산업포장을 받았다.

반도체·디스플레이 소재 분야 중견기업인 솔브레인은 반도체, 디스플레이 제조공정의 식각재료 등을 수출해 ‘5억불 수출의 탑’을 받았다.

중소기업인 신안 천사김은 전통식품인 김을 글로벌 유통업체를 통해 미국, 캐나다 등에 수출해 ‘5000만불 수출의 탑’을 받았다.

이날 정부 포상을 받는 무역유공자는 산업 훈·포장 64명, 대통령 표창 77명 등 모두 597명이며, 총 1329개사가 수출의 탑을 받았다.

이날 기념식에는 이종구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장,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김영주 무역협회 회장을 비롯해 수출기업 대표와 직원, 가족 등 2000여명이 참석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