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네슬레 퓨리나, 프리스키 및 알포 제품 일부 리콜
더보기

네슬레 퓨리나, 프리스키 및 알포 제품 일부 리콜

정용운 기자 입력 2019-12-04 14:16수정 2019-12-04 14:1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반려동물식품 전문기업 네슬레 퓨리나가 제품 2종에 대해 자발적 리콜을 실시한다고 4일 밝혔다. 리콜 대상은 프리스키 키튼 1.1kg(제조일자 2019년 8월 29일)과 알포 리틀프렌즈 강아지용 2.4kg(제조일자 2019년 9월 13일) 제품이다.

네슬레 퓨리나는 자체 품질 테스트 결과, 옥수수 등 곡물에서 발견되는 제랄레논의 함량이 국내 기준에는 적합하나 자체 규정보다 높게 나타나 리콜을 결정했다.

현재 해당 제품 급여에 따른 증상이나 질병이 보고된 바는 없지만, 아직 중성화하지 않은 어린 반려묘와 반려견이 장기간 고함량으로 급여했을 경우를 고려했다. 제품 제조일자는 포장 뒷면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교환 또는 환불 신청 또는 문의사항 접수는 네슬레 퓨리나 고객 상담실(080-239-0320)를 통해 가능하다.


네슬레 퓨리나 관계자는 “이번 일로 불편함을 느끼신 고객들에게 진심으로 사과드리며, 신속한 리콜과 재발 방지를 다시 한번 약속드린다”며, “앞으로 네슬레 퓨리나는 더욱 엄격한 기준과 체계적인 절차에 따라 품질 관리 강화에 힘써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정용운 기자 sadzoo@donga.com
관련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