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日언론 “한일 정상회담, 오는 24일 중국서 개최 전망”
더보기

日언론 “한일 정상회담, 오는 24일 중국서 개최 전망”

뉴시스입력 2019-12-04 13:24수정 2019-12-04 13:2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산케이, 日정부 관계자 인용 보도

문재인 대통령과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의 한일 정상회담이 오는 24일 중국에서 개최될 전망이라고 산케이 신문이 일본 정부 관계자를 인용해 3일 보도했다.

요미우리 신문도 4일 이달 말 중국에서 한일 정상회담이 열린다고 보도했다. 신문은 한일의 외교 당국이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유예 결정 후, 양국 외교 당국이 관계 개선을 모색하고 있다고 전했다.

요미우리에 따르면 모테기 도시미쓰(茂木敏充) 일본 외무상은 오는 15~16일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열리는 아시아유럽정상회의(ASEM) 외교장관회의에서 강경화 외교부 장관을 만나 회담하는 방향으로 조정에 들어갔다. 회담서 한일 정상회담에 대해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앞서 전날 아베 총리도 이날 정부여당 연락회의에 참석해 23~25일 중국을 방문한다면서 한중일 3개국 정상회의에 더불어 한국, 중국과 각각 정상회담을 조정하고 있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