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빙판에 쏟아진 ‘사랑의 곰인형’ 4만5650개
더보기

빙판에 쏟아진 ‘사랑의 곰인형’ 4만5650개

동아일보입력 2019-12-03 03:00수정 2019-12-03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아메리칸하키리그(AHL) 허시 베어스의 마스코트가 2일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허시의 자이언트 센터에서 열린 하트포드 울프팩과의 맞대결(허시가 4-3으로 승리)에서 팀이 선제골을 넣은 뒤 빙판에 쏟아진 곰인형 더미 위에 즐거운 듯 누워 있다. 이 팀은 매년 12월에 ‘테디베어 토스’라는 연례행사를 개최하는데 팬들은 인형을 던지고 구단은 이를 자선단체에 기부하고 있다. 올해 인형은 총 4만5650개로 지난해 이곳에서 수립된 세계 신기록 3만4798개를 뛰어넘었다.

허시 베어스 페이스북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