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오래 쓴 냉장고 화재위험, 꼭 안전점검 신청하세요”
더보기

“오래 쓴 냉장고 화재위험, 꼭 안전점검 신청하세요”

뉴시스입력 2019-11-18 06:17수정 2019-11-18 06:1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용도변경해 방치한 김치냉장고, 특히 위험

장기간 사용한 냉장고에서 화재 사고가 여러 차례 발생하고 있다. 특히 오래된 김치냉장고를 다른 용도로 사용하면서 방치할 경우 화재 위험에 노출될 가능성이 높아 소비자들의 안전점검이 필요하다.

18일 한국소비자원은 냉장고·김치냉장고 제조사와 협력해 오는 29일까지 2주 동안 화재 예방을 위한 안전점검 캠페인을 벌이기로 했다.

제조일로부터 10년 이상 지난 냉장고와 김치냉장고를 보유한 소비자들은 해당 업체 서비스센터에 신청해 기본 점검, 주변 환경 및 내외부 주요 부품과 배선 등에 대한 안전점검을 받을 수 있다.


안전점검을 받지 않고 오랜 기간 사용하던 제품에서 화재가 발생한 경우엔 제조사의 배상책임을 일부 제한한 판례도 있는 만큼, 인명과 재산 피해를 예방하기 위한 소비자들의 적극적인 관심이 필요하다.

주요기사

소비자원은 ▲10년 이상 사용한 제품은 정기적으로 안전점검을 받을 것 ▲이전 설치 및 수리는 해당 제조업체 서비스센터를 통해서 받을 것 ▲설치 시 습기와 먼지가 많은 곳을 피할 것 등을 당부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