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수능 대목’ 들뜬 스마트폰 시장…5G폰 살까, 4G폰 살까?
더보기

‘수능 대목’ 들뜬 스마트폰 시장…5G폰 살까, 4G폰 살까?

뉴스1입력 2019-11-15 09:45수정 2019-11-15 09:4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치러진 14일 오전 강원도 고성고등학교 앞에서 한국여성농업인 고성군연합회가 수험생들에게 찹쌀떡과 해양심층수를 나눠주고 있다. © News1
스마트폰 시장에 ‘수능 대목’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전국 1185개 시험장서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치른 54만8700여명의 수험생이 잠재적 ‘고객’이다. 수능을 치르진 않았지만 20살 ‘청춘’을 준비하는 이들도 적지 않다. 새 출발을 넘어 ‘청춘’의 첫 페이지를 함께 장식할 스마트폰으로는 어떤 모델이 좋을까.

올해 스마트폰 시장이 지난해와 다른 차이는 ‘5세대(5G) 이동통신’을 지원하는 스마트폰이 등장했다는 점이다. 현재 시중에는 삼성전자의 Δ갤럭시A90 Δ갤럭시노트10 시리즈 Δ갤럭시S10 5G Δ갤럭시 폴드 5G, LG전자의 ΔV50씽큐(ThinQ) ΔV50S씽큐 등 9개의 5G 스마트폰이 있다.

200만원을 훌쩍 넘는 갤럭시 폴드를 제외하더라도 대부분 100만원 이상의 고가 프리미엄 스마트폰이란 점에서 갤럭시A90은 합리적 선택이 될 수 있다.


갤럭시A90은 일단 가격 면에서 큰 부담이 없다. 삼성전자는 지난달 갤럭시A90 가격을 89만9800원에서 79만9700원으로 10만원 낮췄다. 반면, 단말 지원금은 출고가 인하전과 같다. 이동통신3사의 7만~8만원대 요금제를 선택할 경우 ΔSK텔레콤 7만5000원 ‘5GX 스탠다드’ 31만원 ΔKT 8만원 ‘슈퍼플랜 베이직’ 35만원 ΔLG유플러스 7만5000원 ‘5G 스탠다드’ 30만9000원을 지원한다. 여기에 판매점에서 지원금의 15%를 추가로 지원하는 점을 고려하면 30만원 후반에서 40만원 초반대로 갤럭시A90을 살 수 있다.

주요기사

가격은 낮췄지만 ‘스펙’은 프리미엄 스마트폰 못지않다. 디스플레이 크기는 17.01㎝(6.7인치)로 갤럭시노트10+와 동일하다.

사진 촬영, 특히 ‘셀피’ 촬영에 특화된 카메라도 갖추고 있다. 갤럭시A90은 전면에 조리개값(F) 2.0의 3200만화소 카메라를 탑재했다. 갤럭시노트10의 F2.2 1000화소보다 뛰어나다.

후면에는 Δ500만화소 심도 카메라 Δ4800만화소 메인 카메라 Δ800백만화소 초광각 카메라를 갖추고 있다. 한번 충전해 종일 사용할 수 있는 4500밀리암페어(mAh) 대용량 배터리와 퀄컴 스냅드래곤 855를 장착한 것도 고성능을 보장한다.

삼성전자 갤럭시 A 시리즈 최초의 5G 이동통신을 지원하는 영 프리미엄 스마트폰 ‘갤럭시 A90 5G(Galaxy A90 5G)’. (삼성전자 제공) 뉴스1
갤럭시 폴드가 너무 비싸고, 게임을 즐긴다면 LG전자의 V50S씽큐가 대안이 될 수 있다. V50S는 전작인 V50과 달리 ‘듀얼 스크린’을 기본 제공한다.

가격은 119만9000원으로 부담스럽지만 이통3사와 판매점 지원금 등을 더하면 80만원대에 구매할 수 있다.

‘듀얼 스크린’은 V50S와 동일한 16.25㎝(6.4인치) 디스플레이를 채택했다. 전면 알림창도 탑재해 사용자가 커버를 열지 않고도 시간, 날짜, 배터리, 전화 수신 등을 확인할 수 있어 편의성을 높였다.

전면에는 3200만 화소 전면카메라를 탑재했다. 이 카메라는 Δ1/480초 순간포착 ‘AI 액션샷’ Δ초고화질 저속촬영 ‘4K 타임랩스’ Δ격한 움직임에도 안정적인 촬영이 가능한 ‘스테디캠’ Δ마이크 감도를 극대화하는 ‘ASMR’ 등 콘텐츠 제작에 특화된 기능들을 갖췄다.

4G LTE 모델로 내려오면 선택의 폭이 훨씬 넓다. 삼성전자의 갤럭시S10은 128·512GB 모델 모두 100만원 아래로 가격을 내리며 실구매가가 50만~60만원대에 형성돼 있다. 애플의 최신 스마트폰인 아이폰11 시리즈는 최저가가 90만원대임에도 많은 ‘청춘’에게 인기를 끌 것으로 예상된다.

이동통신3사는 다양한 혜택을 마련하고 이들을 맞이할 준비를 마쳤다.

SK텔레콤은 이날부터 27일까지 0플랜 라지, 5GX스탠다드 이상 요금제에 가입한 신규·기기변경 수험생 가운데 총 1020명을 추첨해 다양한 경품을 증정할 예정이다.

경품은 여행, 스타일 변신, IT기기 3가지 테마로 Δ항공권(100만원) 고급 캐리어, 바로(baro) 로밍 쿠폰 Δ다이슨 에어랩·슈퍼소닉, 조말론 향수, 올리브영 카드 Δ맥북 에어 13인치, 에어팟 또는 갤럭시 버즈, 캐릭터 보조배터리 등이다.
LG전자 V50S 씽큐(ThinQ). (LG전자 제공) 뉴스1

KT는 1999년 1월부터 2002년 2월 사이 출생자 중 연말까지 삼성 스마트폰을 구매하는 전원에게 스마트밴드 ‘갤럭시 핏’을 무료로 제공하는 행사를 삼성전자와 진행한다. 노트북PC 펜 S, 오디세이 등을 함께 산다면 갤럭시 버즈 제공의 추가 혜택도 마련했다.

프로모션 대상 모델은 Δ갤럭시S10 전기종 Δ갤럭시노트10 시리즈 Δ갤럭시A90 5G 등 총 7종이다. 혜택은 ‘삼성멤버스 앱’을 통해 2020년 1월31일까지 신청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연말까지 U+특가몰에서 전자제품을 구매하는 이 연령대 사람에게 전자제품 시 제공하는 기존 통신요금 할인액의 2배를 할인해준다.

냉장고, 에어컨, TV 등 19종 550여개 전자제품을 온라인 최저가에 제공하며 통신요금 할인 혜택도 지원한다. 마이크로소프트 서피스 프로 노트북과 Δ삼성 노트북5 Δ필립스 시리즈 9000 면도기 Δ필립스 에센셜 케어 스트레이트너 Δ삼성 갤럭시탭 S6 10.5 Δ삼성 갤럭시탭 S5e 10.5 등은 온라인 최저가보다 저렴하게 파는 특가전도 진행한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