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오늘의 채널A]‘옷핀 투혼’ 마라토너 백순정 선수
더보기

[오늘의 채널A]‘옷핀 투혼’ 마라토너 백순정 선수

동아일보입력 2019-11-15 03:00수정 2019-11-15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뉴스A LIVE(15일 오전 10시 50분) 마라톤 ‘마의 코스’는 30km 전후. 이 마의 코스를 ‘핏빛 투혼’으로 이겨낸 마라토너가 화제다. 경주국제마라톤 국내 여자부 우승자 백순정 선수. 옷핀으로 허벅지를 찔러 가며 달린 42.195km. 그 눈물과 땀의 질주를 되짚어 본다.

#오늘의 채널a#뉴스a live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