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집에 안전하게 돌아가렴”… 지역아동센터에 승합차 85대 전달
더보기

“집에 안전하게 돌아가렴”… 지역아동센터에 승합차 85대 전달

박지원 기자 입력 2019-11-15 03:00수정 2019-11-15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국수력원자력(대표 정재훈)과 한국사회복지협의회(대표 서상목)가 8년 동안 함께 이어온 나눔 행사가 있다. 바로 아이들의 꿈을 응원하는 ‘2019년 행복더함 희망나래 차량 전달식’이다.

이달 7일 서울 올림픽공원 평화의 광장에서 열린 올해 행사에서는 한국수력원자력 임직원들과 한국사회복지협의회 및 지역아동센터 관계자와 어린이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아동센터에 승합차 85대를 전달했다. 이로써 지역아동센터 아동 청소년들의 안전한 귀가와 문화 활동 기회 확대를 위해 지원되는 안심 귀가 차량은 8년간 총 494대가 전달됐다.

‘행복더함 희망나래’는 전국 지역아동센터의 학습 환경 개선 및 인프라 구축을 위해 한국수력원자력과 한국사회복지협의회가 함께 시행 중인 사업이다. 이를 통해 통학용 차량 제공과 맞춤형 도서관 설치, 문화 체험 실시로 지역아동센터 어린이들이 건강한 사회 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특히 아동 청소년의 안전한 귀가는 돌봄 서비스의 가장 기본이다. 어려운 환경에서 운영되고 있는 지역아동센터에서 아이들의 귀가 차량 지원은 절실하다. 특히 늦은 시간까지 지역아동센터에서 생활하는 어린 자녀를 둔 보호자들에게는 매우 반가운 소식이다.


그뿐만 아니라 문화 인프라가 부족한 지역에서는 아이들의 재능을 키워 줄 수 있는 문화체험 활동 기회가 적은데 차량이 지원되면 지역아동센터가 다양한 활동을 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주요기사

한국수력원자력은 차량 지원 외에도 책과 도서 관리용 전산프로그램을 지원하고 내부 환경을 개선하는 희망나래도서관 사업도 이어가고 있다. 또 원전 홍보관과 문화유적지를 탐방하는 문화체험도 함께 진행 중이다.

한편 한국사회복지협의회는 민간사회복지기관 중 유일한 공공기관이다. 한국사회복지협의회는 사회복지사업법에 의거, 설립된 사회복지 공익법인으로서 우리나라의 사회복지 증진과 발전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펼치고 있다.

한수원의 정재훈 사장은 “아이들이 꿈과 희망의 날개를 활짝 펼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하고 있다”며 “앞으로 에너지종합기업으로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이어가는 모범 기업이 되겠다”고 말했다.

한국사회복지협의회 서상목 회장은 “아이들이 안심하고 귀가할 수 있도록 기업이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하고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특별하다”는 소감을 전했다.

박지원 기자 jwpark@donga.com
#스마트 컨슈머#사회복지협의회#한국수력원자력#행복더함 희망나래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