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보치 떠난 샌프란시스코, 새 사령탑에 캐플러 감독 선임
더보기

보치 떠난 샌프란시스코, 새 사령탑에 캐플러 감독 선임

뉴스1입력 2019-11-13 16:16수정 2019-11-13 16:1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구단 트위터

미국 메이저리그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신임 사령탑에 게이브 캐플러(44) 전 필라델피아 필리스 감독이 선임됐다.

샌프란시스코 13일(이하 한국시간) “새 감독으로 캐플러를 선임했다”고 밝혔다. 계약 기간은 3년이다.

2018년 필라델피아 감독으로 부임한 케플러 감독은 올해까지 2시즌 동안 팀을 이끌었다. 그러나 2년 연속 포스트시즌 진출에 실패했고 필라델피아는 지난 10월 캐플러 감독을 해임했다.


캐플러 감독은 감독직을 잃은지 한 달 만에 샌프란시스코 지휘봉을 잡게 됐다.

주요기사

샌프란시스코는 브루스 보치 감독이 2007시즌부터 올해까지 무려 13년간 이끌었으나 보치 감독이 은퇴를 선언하면서 새 얼굴 찾기에 나섰다.

보치 감독이 재임하는 동안 샌프란시스코는 월드시리즈 우승 타이틀을 3차례 거머쥐었다.

파르한 자이디 샌프란시스코 구단 운영부문 사장은 “프런트 오피스와 선수들 간의 신뢰 관계를 잘 구축할 수 있는 사람을 찾고 있었다. 캐플러 감독은 이같은 인재상에 들어맞는 적임자”라고 말했다.

캐플러 감독은 LA 다저스에서 프런트로 활동하던 2014~2017년 자이디 사장과 함께 일한 적이 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