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카센타’ 조은지 “박용우, 하늘 같은 선배…13년만의 재회 궁금했다”
더보기

‘카센타’ 조은지 “박용우, 하늘 같은 선배…13년만의 재회 궁금했다”

뉴스1입력 2019-11-13 16:07수정 2019-11-13 16:0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영화 ‘카센타’

배우 조은지가 영화 ‘달콤 살벌한 연인’ 이후 13년 만에 박용우와 재회한 소감을 밝혔다.

조은지는 13일 오후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진행된 영화 ‘카센타’(감독 하윤재) 언론시사회에서 “박용우 선배님을 13년 전 뵀는데 그때는 하늘 같은 선배님이라 쉽게 다가가지도 못하고 말도 쉽게 걸어보지도 못했다”고 회상했다.

그는 이어 “이번에 작품할 때 어떨까 나름대로 궁금하긴 했었지만 의지가 많이 됐었다”며 “저희가 현장에서 상주하다시피 하면서 촬영을 했다. 정말 현장 안에서는 부부 같은 느낌을 받았다. 모양새도 그랬다. 저는 정말 좋았다”고 털어놨다.


한편 ‘카센타’는 파리 날리는 국도변 카센타를 운영하고 있는 재구(박용우 분)와 순영(조은지 분)이 펑크 난 차를 수리하며 돈을 벌기 위해 계획적으로 도로에 못을 박게 되면서 벌어지는 한국형 생계범죄 블랙코미디 영화다. 배우 박용우 조은지 등이 출연한다. 오는 27일 개봉.

주요기사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