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언니네 쌀롱’ 김연우 “요즘 BTS 지민 눈에 들어와…탈색 원해”
더보기

‘언니네 쌀롱’ 김연우 “요즘 BTS 지민 눈에 들어와…탈색 원해”

뉴스1입력 2019-11-12 00:03수정 2019-11-12 00:0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MBC ‘언니네 쌀롱’ 캡처

가수 김연우가 탈색을 원한다고 밝혔다.

김연우는 11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언니네 쌀롱’에 게스트로 출연, “포켓남 김연우 옴므파탈에 도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그는 “팬들 사이에서 귀요미, 요정으로 통하는데 변하고 싶은 욕망이 꿈틀거린다”라더니 “탈색도 해보고 싶다. 컬러 렌즈, 탈색도 할 생각으로 나온 거다”고 설명했다.


특히 김연우는 “요즘 눈에 들어오는 친구가 있는데 BTS 지민이다”며 “헤어스타일을 또 그레이색으로 바꿨더라. 나도 저런 색을 하면 어울릴까 생각도 해봤다”고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주요기사

한편 ‘언니네 쌀롱’은 스타의 의뢰를 받은 전문가들이 프라이빗한 살롱에 모여 스타의 머리부터 발끝까지 완벽하게 변신시켜주는 메이크 오버 토크쇼.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 20분에 방송된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