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맥도날드 “주방 위생-조리 과정 모두 공개”
더보기

맥도날드 “주방 위생-조리 과정 모두 공개”

조윤경 기자 입력 2019-11-12 03:00수정 2019-11-12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19일 전국 매장서 ‘주방 공개’ 행사… 회사 홈페이지서 참여 신청 접수 맥도날드는 19일 전국 310개 매장의 관리 및 조리 과정을 투명하게 공개하고 고객의 의견을 듣기 위한 ‘내셔널 오픈 데이: 주방 공개의 날’ 행사를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주방 공개의 날에는 햄버거 원재료의 보관 및 관리 과정은 물론 햄버거가 만들어지는 주방 내부의 위생 상태와 조리 과정이 모두 공개된다. 패티의 온도를 디지털 온도계로 자동 측정해 실시간 기록하는 ‘디지털 푸드 세이프티 시스템’과 원재료의 품질을 최상으로 유지하기 위해 도입한 ‘2차 유효기간 프린터’ 등 맥도날드만의 식품 안전 강화 시스템이 외부에 공개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맥도날드는 이번 행사를 통해 식품 안전을 위한 그동안의 개선 노력을 공개하고 고객의 목소리를 직접 반영해 나가겠다는 방침이다. 조주연 맥도날드 사장은 “앞으로도 다양한 기회를 통해 고객의 목소리를 듣고 개선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참여를 원하는 고객은 15일까지 맥도날드 공식 홈페이지에서 원하는 매장을 선택해 신청하면 된다.


조윤경 기자 yunique@donga.com
주요기사
#맥도날드#오픈 데이#주방 공개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