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지리산 천왕봉에 첫 눈…지난해보다는 14일 느려
더보기

지리산 천왕봉에 첫 눈…지난해보다는 14일 느려

뉴스1입력 2019-11-11 19:55수정 2019-11-11 19:5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11일 오전 지리산 천왕봉에 올 들어 첫눈이 내렸다(지리산국립공원경남사무소 제공)© 뉴스1

지리산 천왕봉에 올 들어 첫 눈이 내렸다.

국립공원공단 지리산국립공원경남사무소는 농업인의 날이자 장애인의 날인 11일 지리산 천왕봉 정상(1915m) 일대에 첫 눈이 내렸다고 밝혔다.

지리산 일대는 11일 새벽 5시께 최저 기온이 영하0.7℃를 보인 가운데 최대 풍속 5.4㎧의 비바람이 불며 기온이 급감하면서 눈이 내렸다.


지리산 천왕봉 정상에 평균 1cm의 싸락눈이 내렸으며 많게는 2cm정도의 눈이 쌓였다.

주요기사

지리산국립공원의 첫 눈은 2017년 11월 23일, 2018년 10월 28일에 내렸고 올해 첫 눈은 지난해보다 14일 느리다.

조두행 지리산국립공원경남사무소 자원보전과장은 “지리산 정상부 일대에 비가 내린 후 기온이 영하권을 유지하면서 천왕봉에는 싸락눈과 함께 상고대가 연출돼 장관을 이뤘다”고 말했다.

(경남=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