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송가인, 아쟁연주자 오빠와 특별무대…‘미스트롯’ 콘서트
더보기

송가인, 아쟁연주자 오빠와 특별무대…‘미스트롯’ 콘서트

뉴시스입력 2019-11-10 15:09수정 2019-11-10 15:0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트로트가수 송가인(33·조은심)이 아쟁 연주자인 친오빠 조성재와 특별 무대를 꾸민다.

10일 소속사 포켓돌스튜디오에 따르면, 송가인은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 시즌2에서 조성재가 속한 국악팀 ‘바라지’와 합동 무대를 선보인다.

송가인은 3일 경희대 평화의 전당에서 열린 단독 콘서트 ‘어게인’에서 바라지와 함께한 무대로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두 사람은 지난 9월 KBS 2TV ‘불후의 명곡’ 추석 특집 편에 출연, 하춘화의 ‘영암 아리랑’으로 우승했다.


‘미스트롯’ 콘서트2는 지난달 28일 티켓 예매를 오픈했다. 경주와 천안, 익산 등 추가 지역 티켓 예매는 12일 오후 6시 인터파크에서 할 수 있다. 송가인 콘서트 실황은 이날 오후6시30분 MBC에서 녹화 중계된다.

주요기사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