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日韓의원연맹 간사장 “문희상 의장, 아키히토 전 일왕에 사과편지 보내”
더보기

日韓의원연맹 간사장 “문희상 의장, 아키히토 전 일왕에 사과편지 보내”

뉴시스입력 2019-11-07 09:40수정 2019-11-07 10:2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일본군 위안부 문제와 관련 일왕에게 사과를 요구한 문희상 국회의장이 아키히토(明仁) 전 일왕 앞으로 사과하는 편지를 보낸 것으로 전해졌다.

7일 후지뉴스네트워크(FNN) 등에 따르면 가와무라 다케오(河村建夫) 일한의원연맹 간사장은 전날 밤 BS후지 ‘프라임 뉴스’에 출연해 문 의장이 일왕에게 사과의 편지를 “보냈다고 말했다”고 밝혔다.

편지를 보낸 시기와 내용은 알 수 없다. 산케이 신문은 관계자를 인용해 문 의장이 지난 3일 일본 도쿄(東京)에서 가와무라 간사장과 만났을 때 편지 전달 사실을 알렸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 2월 문 의장은 블룸버그 통신과 인터뷰에서 위안부 문제와 관련 지난 4월 퇴위한 아키히토(明仁) 전 일왕의 사죄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에 일본 정부는 거세게 반발하며 외교 경로를 통해 우리 정부에 항의하고 사죄와 철회를 요청한 바 있다.

주요기사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