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새로 공개된 겸재 정선의 ‘사문탈사도’
더보기

새로 공개된 겸재 정선의 ‘사문탈사도’

동아일보입력 2019-11-07 03:00수정 2019-11-07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겸재정선미술관(서울 강서구 소재)이 6일 새로 공개한 겸재 정선(1676∼1759)의 그림 ‘사문탈사(寺門脫蓑·절문에서 도롱이를 벗다)’. 미술관이 최근 국내에서 수집한 10폭 백납병풍(百衲屛風·여러 작품이 함께 담긴 병풍)에 들어 있다. 미술관은 겸재의 작품 7점을 포함해 현재 심사정(1707∼1769) 등 조선 후기 쟁쟁한 화가들의 그림 42점이 병풍에 함께 담겨 있다고 밝혔다.


겸재정선미술관 제공
주요기사
#겸재 정선#사문탈사도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