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롯데건설, 잠원롯데캐슬갤럭시1차 리모델링 재입찰
더보기

롯데건설, 잠원롯데캐슬갤럭시1차 리모델링 재입찰

동아경제입력 2019-11-06 10:59수정 2019-11-06 11:0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롯데건설 제공

최고급 브랜드 ‘르엘(LE-EL)’ 타운으로 조성 계획

롯데건설이 지난 5일 서울 서초구 잠원롯데캐슬갤럭시1차 아파트 리모델링 사업 시공자 선정 재입찰 현장설명회에 참여했다. 이번 현장설명회는 롯데건설과 쌍용건설 2개 업체가 참여했다.

잠원롯데캐슬갤럭시1차 아파트 리모델링 사업은 지난 9월 27일 열린 현장설명회를 통해 GS건설, 대림산업개발 등 많은 대형사들이 참여하며 관심을 보인 바 있다. 이후 10월 25일 열린 일반경쟁입찰에서는 롯데건설의 단독 입찰로 유찰됐다.

이번 사업은 서울 서초구 잠원로 14길 3(잠원동 50) 일대의 잠원롯데캐슬아파트를 5개동, 지하 4층~지상 28층, 294가구 규모로 새롭게 조성하는 프로젝트다. 재입찰 마감은 11월 26일까지다.


잠원롯데캐슬갤럭시 아파트는 롯데건설에게는 특별하다는 평이다. 1977년 지어진 설악아파트는 롯데건설이 시공한 최초의 아파트로 2002년 준공된 재건축을 진행한 바 있다. 또한 이번 리모델링 모델은 ‘롯데캐슬’이라는 브랜드아파트의 황금기를 열은 모델이기도 하다.

주요기사

롯데건설은 잠원롯데캐슬갤럭시1차 아파트를 하이엔드 브랜드인 '르엘(LE-EL)' 타운으로 조성할 계획을 갖고 있다. 르엘은 롯데건설이 ‘조용한 럭셔리(Silent Luxury)’를 콘셉트로 내놓은 하이엔드 주거 브랜드다. ‘LE-EL’은 ‘Limited Edition by LOTTE’의 의미를 담고 있으며, 이름 그대로 희소성이 있는 한정판 브랜드를 추구한다.

올해 창사 60주년을 맞는 롯데건설은 자사의 이름을 내걸고 주거문화공간의 미래 비전을 담아 새로운 패러다임을 선보일 예정이다. 현재 롯데건설은 강남권 재건축 아파트인 신반포 센트럴(반포우성, 지하3층 ~ 지상35층, 총596세대)과 대치(대치2지구, 지하3층 ~ 지상15층, 총271세대)를 르엘 타운을 조성하고 있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롯데건설은 1999년 국내 최초로 고품격 아파트 브랜드 ‘롯데캐슬’을 선보인 바 있다”면서 “지금까지 하이엔드 주거공간을 제공한 역량을 바탕으로 잠원롯데캐슬갤럭시1차 아파트를 랜드마크로 조성할 계획”이라고 포부를 전했다.

한편 롯데건설은 평창동 올림피아드호텔을 리모델링하여 고급아파트인 평창동 롯데캐슬로잔으로 성공적으로 공급한 바 있다. 향후 롯데는 잠원롯데캐슬갤럭시1차 리모델링사업을 성공적으로 수주한 이후 목동우성2차, 청담신동아 등의 사업지를 중심으로 리모델링 업계에서도 선두주자로 올라서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