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황교안 “인적쇄신 필요성 공감…총선기획단서 방안 검토”
더보기

황교안 “인적쇄신 필요성 공감…총선기획단서 방안 검토”

뉴스1입력 2019-11-06 10:29수정 2019-11-06 10:2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중진의원 연석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19.11.6/뉴스1 © News1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6일 중진 의원 등에 대한 인적 쇄신이 필요하다는 당 안팎의 지적에 대해 “공감한다”고 말했다.

황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당 대표 및 최고위원-중진의원 연석회의가 끝난 뒤 기자들과 만나 김태흠 의원의 ‘영남·강남 3선 이상 용퇴’ 주장에 대해 “당을 위한 충정에서 비롯된 말씀이라 생각한다”며 이렇게 밝혔다.

황 대표는 인적 쇄신에 대한 구체적인 방안에 대해서는 “총선기획단에서 면밀한 검토를 하고 당의 변화된 모습을 국민께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이어 “힘을 합쳐 총선에서 반드시 이겨야 하는 상황이기 때문에 좀 더 긴장감을 갖고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주요기사

앞서 연석회의에서 황 대표는 최근 인재영입 등과 관련, 한국당에 대한 비판 목소리가 나오는 것에 대해 “문재인 정권의 폭정·실정으로 국민의 관심·기대가 당에 쏠렸다. 지적과 비판도 있다”며 “우리가 내년 총선에서 승리하려면 국민의 기대에 부응해야만 한다”고 말했다.

황 대표는 “나부터 새롭게 태어나는 혁신, 진정한 혁신과 미래로 나아가는 통합을 통해 국민 앞에 새 정치를 확실히 보여드리는 것만이 유일한 방법이라 생각한다”며 “국민은 어떻게 혁신하는지, 어떻게 통합을 이뤄내는지 지켜보고 있다”고 덧붙였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