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관악 PC방 흉기난동’ 30대 구속송치…살인미수 혐의
더보기

‘관악 PC방 흉기난동’ 30대 구속송치…살인미수 혐의

뉴스1입력 2019-11-06 10:24수정 2019-11-06 10:4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 News1

PC방에서 아르바이트생에게 흉기를 휘두른 30대 남성이 검찰에 넘겨졌다.

서울 관악경찰서는 A씨(39)를 살인미수 혐의로 구속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6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0월21일 밤 11시58분쯤 관악구 봉천동의 한 PC방에서 요금 문제를 놓고 아르바이트생과 다투고 행패를 부렸다. 이후 아르바이트생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이 그를 집에 돌려 보냈지만, A씨는 이튿날 오전 5시40분 또 PC방에 와 소란을 피우다가 돌아갔다.

그는 2시간 쯤 지난 뒤 다시 PC방을 찾아와 밤샘 근무를 한 아르바이트생에게 흉기를 휘두르다 다른 손님에 의해 제압된 뒤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다행히 다친 사람은 없었다.


(서울=뉴스1)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