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VIP’ 장나라, 이청아와 있는 이상윤 목격…문자 발신자 미궁
더보기

‘VIP’ 장나라, 이청아와 있는 이상윤 목격…문자 발신자 미궁

뉴스1입력 2019-11-06 00:04수정 2019-11-06 01:0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SBS ‘VIP’

‘VIP’ 장나라가 이청아와 함께 있는 이상윤을 목격했다.

5일 오후에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VIP’(‘브이아이피’/극본 차해원/연출 이정림)에서는 다른 여자와 키스를 하려는 박성준(이상윤 분)이 나오는 꿈을 꾼 나정선(장나라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나정선은 VIP 전담 팀 내 여직원 모두를 꿈에 대입하며 의심했다.


송미나(곽선영 분)는 이병훈(이재원 분)에게 “나 혼자 뼈 빠지게 워킹맘 했으니까 당신 혼자 워킹대디로 살아봐”라고 선전 포고했다. 이병훈은 그런 송미나를 붙잡았지만 송미나의 마음은 단호했다.

주요기사

온유리(표예진 분)와 부사장 하재웅(박성근 분)을 둘러싼 소문들이 이곳저곳에서 들려와 온유리를 난처하게 했다. 온유리는 자신 때문에 VIP 전담팀에 차질이 생길 것을 알고, 나정선에게 리플릿 시안을 맡지 않겠다고 했다. 나정선은 온유리에게 리플릿 시안을 계속해서 맡아주길 권했지만 온유리는 “자격이라는 게 있는 거겠죠. 제가 주제넘었어요”라며 거절했다.

이현아(이청아 분)는 중고 명품을 팔아 빚쟁이를 피해 숨어 다니는 어머니 한숙자(김서라 분)에게 돈을 건넸다.

나정선은 장진철(장현성 분)에게 심부름센터를 통해 문자 발신 추적을 부탁했다.

VIP 전담팀이 준비한 차세린(유빈 분)과의 트렁크 쇼가 진행됐다. 그때, 사채업자들이 행사를 방해했다. 이현아는 자신을 찾아온 채권자들인 줄 알고 당황했다. 하지만 차세린의 채권자였다. 이현아는 한숙자에게 들었던 차세린의 쇼핑몰 재정 상황을 VIP 전담팀에게 털어놓았다.

이현아는 차세린에게 프로젝트를 취소하고, 돈을 갚으라고 충고했다. 이현아는 차세린에게 “돈이 얼마나 무서운지 알아? 너 죽을 때까지 쫓아올 거야”라며 일갈했지만 차세린은 귀담아듣지 않았다.

차세린과의 트렁크쇼 영상이 올라가자 위화감을 조성한다는 이유로 백화점 여론이 악화됐다. 하지만 악화된 여론과 달리 트렁크쇼를 문의하는 VIP 고객과 제품 문의가 빗발치며 백화점과 차세린 모두 이득을 챙겼다. 직후, 이현아에게 한숙자를 찾으려는 채권자들이 찾아왔다.

야근하는 박성준에게 ‘힘들어, 보고 싶다’라는 문자 메시지가 전송됐다. 그 시각, 나정선은 초밥을 포장해 박성준에게로 향했다. 그 순간, 장진철에게서 “문자가 나정선의 회사 컴퓨터로 왔다”는 사실을 알게 됨과 동시에 나정선은 우는 이현아를 달래는 박성준과 마주하며 극의 긴장감을 더했다.

한편, SBS ‘VIP’는 백화점 상위 1% VIP 고객을 관리하는 VIP 전담팀 사람들의 비밀스러운 ‘프라이빗 오피스 멜로’ 드라마로 매주 월, 화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