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영종도 해안에 자전거도로 내년말 조성
더보기

영종도 해안에 자전거도로 내년말 조성

차준호 기자 입력 2019-11-06 03:00수정 2019-11-06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인천 중구는 영종도 해안에 자전거도로인 ‘영종도 하늘·바다길’을 조성한다고 5일 밝혔다. 자전거 관광객을 유치하면서 인천국제공항 환승객에게 즐길거리를 제공하기 위한 영종도 하늘·바다길 1단계 조성사업 실시설계 용역을 발주했다. 영종도 하늘·바다길이 안전하게 자전거로 영종도를 일주하도록 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하늘·바다길 1단계 구간은 영종해안남로 씨사이드파크부터 인천공항자기부상철도 용유역까지 약 7.5km와 영종해안남로∼공항업무단지 구간 약 1.2km다. 구는 총사업비 42억 원을 들여 내년 말까지 자전거도로를 개통할 계획이다.

이어 영종해안북로 삼목선착장에서 왕산교까지 약 9km의 하늘·바다길 2단계 사업도 2021년 완공 목표로 추진된다.


중구 관계자는 “자전거도로가 지역 주민의 여가 활동과 관광객 유치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차준호 기자 run-juno@donga.com
#영종도 해안#자전거도로#영종도 바다길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